Sunday, March 30, 2008

[Skoll World Forum 2008] 사회적기업상 시상식

-주 연설자: 제프 스콜, 지미 카터 외
-3월 27일 목요일


스콜 월드 포럼의 하이라이트는 스콜 사회적기업상 (Skoll Awards for Social Entrepreneurship) 시상식이다. 2005년에 제정된 사회적기업상은 첫해에 13개 단체가 수상하였으며, 2006년도에는 16개 단체, 2007년도에는 10개 단체, 그리고 올해 2008년도에는 11개 단체가 수상하였다. 시상식 행사는 3월 27일 목요일 저녁 5시 30분에 시작하여 8시까지 이어졌으며, 개막 세션을 열었던 파라과이 청소년들(Sonidos de la Tierra)의 음악 연주로 시작하였다. Sonidos de la Tierra는 2005년도 수상 단체 중 하나였다.

"Escape Fire" – 창안 및 실천의 중요성

시상식에 앞서 제프 스콜의 연설이 있었다. 산등성이를 따라 급속히 위로 번지는 산불을 피해 산 정상을 향해 도망가던 사람들 가운데 한 명이 불길을 피하기 위해 'Escape Fire'를 놓았다. Escape Fire란 산등성이를 따라 불이 급속히 번질 때 피난자들이 퇴로에 불을 놓아 산림을 태우고 그 안에 머물러 번져오는 불길을 피하는 대처법이다. 제프 스콜은 이 대처법을 인용하면서 인류가 현재 직면하고 있는 기후변화, 식수 고갈 등의 문제와 관련하여 Escape Fire와 같은 창조적 발상을 내놓기 위해 고민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사회적 기업가 정신으로 무장한 사람들의 적극적 실천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이다.

"사회적 기업가야말로 우리 미래의 희망이다"

시상식은 지미 카터 미국 전임 대통령의 참석으로 더욱 빛을 발하였다. 청중의 기립 박수를 받으며 연단에 올라 선 83세 고령의 지미 카터는 자신의 인생을 통해 만난 다양한 (사회적) 기업가들을 소개하면서 연설을 이어 나갔다. 나병 환자들을 돌보았던 자신의 어머니 릴리언 카터, 오래 전 투표권을 행사하기 위해 두려움을 무릅쓰고 기어코 유권자 등록을 해내었던 어느 흑인, 지금도 카터 재단에서 질병 퇴치 분야 책임자로 일하는 돈 홉킨스, dirt farmer로 일컬어지며 식량난 해결을 위해 노력한 Norman Borlaug (1970년 노벨 평화상 수상자), 그리고 제프 스콜과 같은 사회적 기업가들의 이름이 거론되었다. 지미 카터가 2002년 오슬로에서 노벨 평화상을 수락하면서 했던 자신의 연설을 다시 상기시켜 주었다. "The greatest challenge of the twenty first century is the growing gap between the richest people and the poorest people."

아프리카와 같은 빈곤 지역에서 질병 퇴치 등에 큰 힘을 쏟고 있는 그는 지구상에 실재하는 빈부격차의 한 예로서, 부자는 질병에 걸려 죽는다하더라도 비만, 흡연 등 자기 선택에 기인한 질병으로 죽지만, 빈자는 무슨 질병에 걸린지도 모른채 치료약을 받아 보지도 못하고 죽는다고 얘기한다. 이러한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가장 강력한 무기는 이를 해결하고자 헌신하는 사람들이라고 말한다. 그러면서 청중을 향해“당신들 사회적 기업가야 말로 우리 미래의 희망이다” (You social entrepreneurs are indeed the hope of our future world)라고 말했다.

이후 시상식에서는 모두 12개 단체가 참석하여 스콜 사회적기업상을 수상하였다. 수상 명단은 아래와 같다.

- Mark Plotkin and Liliana Madrigal, Amazon Conservation Team
- Michael Eckhart, American Council on Renewable Energy
- Connie K. Duckworth, Arzu
- Jeremy Hockenstein and Mai Siriphongphanh, Digital Divide Data
- Jenny Bowen, Half the Sky
- Matt Flannery and Premal Shah, Kiva
- William Strickland, Manchester Bidwell Corp (2007년도 수상 단체)
- Dr. Mitchell Besser and Gene Falk, mothers2mothers
- Dr. Paul Farmer, Partners in Health
- Daniel Lubetzky, PeaceWorks Foundation
- Mechai Viravaidya, Population and Community Development Agency
- Cecilia Flores-Oebanda, Visayan Forum Foundation

2 comments:

Woong said...

안녕하세요!! 사회적 기업에 관심이 많은 강대웅이라고 합니다.^^ 영국에 계신가보네요~ 몇 달전 전순옥 선생님께서 희망청에서 주최하는 살롱 드 일론에서 강연하셨는데 그 강연에서 Skoll foundation을 알게 되었습니다. 검색하다가 우연히 들어왔는데요..포럼참석이 쉽지 않다고 들었는데 2008년도에 하셨나보네요..^^ skoll foundation에서 옥스포드대와 함께 만든 사회적기업 특수MBA도 있다고 들었는데 관심이 많습니다. 그럼 가끔 들를게요!!^_^

Hyun Shin said...

반갑습니다. Skoll 포럼 참석은 준비도 일찍 해야 될 뿐더러 참석비용도 개인 부담으로 하기엔 만만치 않습니다. 재정 부담을 느끼는 소규모 사회적 기업이나 지역활동단체 등은 참석을 부담스러워 할 수도 있으니, 다소 아이러니이지요. 즐거운 연말 보내십시오.